시와 산문 감상해설
Home / 시와 산문 감상해설
*홈페이지 회원은 누구나 시와 산문의 감상과 해설을 올리면 됩니다
제목반뼘/손세실리아2020-08-31 16:43:30
작성자 Level 10

반뼘/손세실리아

 

 

 

무명 록 가수가 주인인

모 라이즈 카페 구서진 자리엔

닿기만 해도 심하게 뒤뚱거려

술 쏟기는 일 다반사인 원탁이 놓여있다

기울기가 현저하게 차이지는 거기

누가 앉을까 싶지만

손님 없어 파리 날리는 날이나 월세날

은퇴한 록밴드 출신들 귀신같이 찾아와

아이코 어이쿠 술병 엎질러가며

작정하고 매상 올려준다는데

꿈의 반뼘을 상실한 이들이

발목 반뼘 잘려나간 짝다리 탁자에 앉아

서로를 부축해 온뼘을 이루는

기막힌 광경을 지켜보다가 문득

반뼘쯤 모자란 시를 써야겠다 생각한다

생의 의지를 반뼘쯤 놓아버린 누군가

행간으로 걸어들어와 온뼘을 이루는

그런

 

 

 

완벽한 것이 득세를 하는 숨을 막히게 하는 세상이다

조금은 허름하고 모자란 것은 용서가 되지 않는다

우리 스스로  삶의 완벽한 성취를 위하여

매일 노심초사 안절부절하고 있다.

스스로 만든 함정에 빠져 피곤하고 힘겨운

삶의 여정에서 빠져 나오지 못하고 허덕인다.

피둥하게 살만 찌는 욕망이 나를 슬프게 하는 날

시인의 눈에 비친 짝다리 탁자에 앉아

한 행이 모자란 여백에 빠지고 싶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